본문으로 바로가기

백만 방문자 카운터를 보면서.

category 컴퓨터/인터넷/네트웍/IT 2009.10.24 09:41

백만 방문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티스토리 관리자님께 감사드립니다.

시간이 가고 어찌 어찌 하다보니 여기까지 왔군요.잘하시는분들 보다는 어렵게 왔지만 이제는 되돌아 갈수는 없지요.  
돌이켜보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그를 하면서 어느때는 방문자를 확보하기 위해 노력을 많이 하던때도 있었다.
그러나 차츰 그런 노력에 회의를 느끼게 되고 방문자가 많든 작든 무감각 해 지는 시기를 지나면서 맞이한 저작권 관련법이 강화되면서 가지고있는 대부분의 데이터를 삭제하는 수난을 지나고 이제는 성의를 가지고 나만의 글을 쓰려고 맘먹은지는 한참 됬다.

그런데 아무리 방문자에 무관심 하려 하드라도 글은 남에게 읽혀질 목적으로 쓰는것이며 많이 읽혀지는것과 관계가있는 방문자를 외면하는것은 블로거로서 자세가 아닌 것을 알고부터 진실한 글을 성의있게 쓰려고 하면서 맞이하는 백만 방문자는 내게 귀중한 교훈을 준다.

지금까지 나의 블로그를 방문한 모든분들에게 여기를 통해서 깊은 감사를 드리며 싫은소릴하는것에 익숙치 못해서 마음 상하던 시기도 있었지만,
실제로 싫은 소리가 나에게 가장좋은 스승이었다는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제는 많은 싫은이야기에 귀 기울이면서 나의 이야기를 일기처럼 쓰는 블로그로 나아 가려고 합니다.

주저없는 조언을 아끼지 마시기 바라며 질책또한 허물없이 남겨 주시길 바랍니다.
오늘 오후 컴을 들여다보면서 별거 아닌 숫자에 민감하다고 할진 모르지만 본인으로서는 이 기점을 통해서 다시 시작하는 자세로 이 매체가 허용하는 기간까지 티스토리와 함께 할것입니다.

한때는 이사를 생각하며 많은 준비를 했지만 조금은 힘들더라도 특색을 살리면서 여기 남기로 결정했습니다.

수많은 티스토리 동료 여러분 함께 가는길이 홀로 가는길보다는 훵씬 쉽지요.
우리서로 도와가면서 함께 티스토리블로그를 꽃피우는데 동참 하시면 좋겠습니다.

오늘 백만 카운터를 보면서 다짐하고 자축하는 의미로 이글 씁니다.
2007년 12월15일 첫글을 쓰고 2년에서 두달이 모자라는 지금 스스로 기념하는 글로 삼으려 합니다.

모든 방문자님들께 거듭 감사 드립니다.

그리고 이 스페이스를 관리하고 지속적인 서비스를 해주시는 티스토리 관계자분께 정중히
감사드립니다.
 

By Operator Dramatique-ess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insahara.tistory.com BlogIcon in사하라 2009.10.23 21:32 신고

    백만이라니!!! 멋지십니다. 블로그를 시작한지 얼마 안된 저로서는 하루 50명의 방문자만 찾아주셔도 너무너무 감사하게 생각하는 실정입니다.ㅎ 저말 참 공감이 가네요.방문자에 무관심하려하지만 글은 타인에게 읽혀지기 위해 쓰여진다 라는 말이요..^^ 저도 사실 블로그 시작하면서 제 생각들을 적어놓고 그저 그것만으로 만족할것이라 생각했는데 막상 아니더군요. 방문자 카운터를 자꾸 들여다보게되고, 글에 댓글이 달리지 않았나 계속확인하게 되네요.ㅎㅎ 하지만 아무리 들여다봐도 방문자는 좀처럼 늘지 않는군요..ㅎㅎㅎ 백만방문자 축하드려요~^^

  2. Favicon of https://haier.tistory.com BlogIcon 호호보이 2009.10.23 21:45 신고

    감축드립니다.
    저도 어느덧 백만을 눈앞에 두고 있는데요.
    방문자가 수가 쌓이면서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군요...백만.
    음...그래서 백만번째 방문자께 어떻게든 찾아서 행운을 드려볼까해서 준비하고 있는게 있습니다.
    요즘 금값도 비싸고 하니 순금백만돌이를 하나 만들까 합니다.
    괜찮을까요?

  3. Favicon of https://myeurope.tistory.com BlogIcon merongrong 2009.10.26 09:20 신고

    축하 드려요~~ 전 언제쯤...에휴...^^

블로그 에세이
블로그 이미지 Dramatique 님의 블로그
VISITOR 오늘449 / 전체4,462,7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