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에서 보는 환상적인 오로라와 그 정체는 무었인가


NASA가 발표한 우주에서본 남극의 오로라 사진이 환상적입니다.
이 아름다운 오로라의 정체는 무었인지 알아봅니다.


오로라(극광,aurora)는 물리적으로 지구 밖에서 입자(전자 또는 양성자)가 대전하는 형태로 지구로 돌입할때 지구의 상층부의 대기중 공기 분자와 충돌하여 빛을 내는 현상이지요.


이 대전입자는 대부분 태양으로 부터 방출된 것으로서 태양풍으로 태양계를 흐르다가 지구주위에 도착하면 지자기의 힘에 의해서 지구로 진입하는데 이때 입자가 충돌하게 되는 것입니다.


지자기의 양극 즉 남북 N-S 자극(磁極)이 분출하는 북극과 남극지방에서 보게 된다고 해서 극광(極光)이라고 불려 집니다.

이 오로라는 지구만 있는것이 아니고 자기장이 있는 다른 태양계의 행성에서도 나타난다고 하며 행성의 고리로 보이는 목성, 토성, 천왕성, 해왕성인데 이중에서 기체 환을 가진   목성, 토성에 오로라가 나타난다고 합니다.


오로라(극광,aurora)는 plural: aurorae or auroras; from the Latin word aurora, "sunrise" or the Roman goddess of dawn 등 이며 아우로라에서 유래된것이라고 하며 이 뜻은 '새벽'이라는 라틴어로서 그리스 신화에서 "에오스"또는 로마신화의 "여명의 여신"이라고 합니다.


실제로 남북 양극에서 지구자기위도 65∼70도의 범위에서 자주보이기 때문에 이 대역지대를 오로라대 즉 Auroral zone 이라고 하며 오로라대보다 더 고위도지역을 극관대라고 합니다.

오로라는 지상에서 약 80∼수백㎞의 최상부대기층 이며 커튼처럼 뿌려지는 가장 하단부가 자리하는 곳은 전리층 E대층으로서 약 100-110km정도이며 커튼 상반부는 무려 400km까지 펼쳐지는 것으로 알려 지고 있습니다.


우주에서본 오로라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왜 커더란 운석구덩이가 없는지 알고 싶다...


일반인으로서 들어서 알고 있던 상식으로는 구덩이가 제법 크게 나 있어야 할 텐데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물체의 무게와 속도를 알면 그 물체가 충돌했을때 나타내는 파괴력을 유추 할 수 있을것이다. 


TV로 진주운석의 구덩이를 보고 의문이 생긴다.

운석의 속도가 얼마나 되길래
자기몸체를 겨우 감출만한 구덩이를 만든 것인지 알고 싶어진다.이렇게 속도가 줄어들거나 충격이 약화되는 이유를 알고 싶어서 이다. 


운석 구덩이운석 구덩이



온라인에서 봐 왓던 방사형으로 푹 파인 커더란 운석구덩이는 왜 안생기는 것일까..
비닐하우스 안의 훍이라면 부드러울 텐데 말이다.

   

운석은 대충 총알보다 10배 이상 빠른속도로 지구로 돌진해서 표면이 불에타며 표면온도가 지극히 높아서 녹는다고 하며 그속도는 정확하지 않겠지만 대략 초속 10~100Km나 된다고 한다.


<이하 인용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strategicdh&logNo=70043301380>
그런데 예를 들어서 직경 1cm, 비중이 3인 구 형태의 운석이 있다면 해수면고도 가까이 까지 수직으로 하강하는 상태에서 낙하속도가 시속 84킬로미터에 도달하면 공기저항과 운석의 무게가 균형을 이루게 된다고 합니다.
이 렇게 감속된 속도를 종말속도라고 한답니다.


그래서 이렇게 작은 운석들은 지표면에 떨어질대 커다란 운석구덩이를 만들지 몯하며 일반적인 낙하 정도로 툭 떨어지게 된다고 합니다.

<인용끝>

따라서 진주운석의 크기와 무게가 종말속도에 도달해서 떨어질때는 흙이 운석을 감출정도의 구덩이 밖에 만들수 없는 위력이었을것이라는 생각을 해 봅니다.


이 내용은 개인적으로 궁금해서 여기저기 검색해 보며 알아본것일뿐 정확한 지식은 아닙니다.인용하지 말기 바라며 이것을 계기로 해서 공부해 보길 바랍니다.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로호와 함께 4개의 위성을 발사한다.


2012 나로호발사

1992년 50Kg급 과학위성 우리별 1호를  개발하면서 시작된 우리나라 위성 역사는 2012년 올해 4개의 위성을 발사하는 왕성한 위성국가로 탄생되는 해가 될것이다.

최초 위성 1호를 발사한지 2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에 발사되는 4개의 위성이 모두 성공해서 세계의 위성강국으로 자리잡길 바라는 마음이다.

1999년 다목적 실용위성 1호를 미국의 TRW사에서 기술이전을 받아 개발한 이래 우리힘으로 해상도 1미터의 다목적 실용위성 2호를  2006년에 개발하고,
2010년에는 2.5t급 정지궤도 통신해양기상위성 천리안을 개발 운용 하고 있다.

그동안 우리나라는 세계 최초로 정지궤도 해양 탑재체와 Ka 밴드의 통신 탑재체를 운용하는 나라로 발전해 왔다.

보도에 의하면 올 10월로 확정된 나로호 3차 발사를 포함해서 위성 4개를 쏘아올리는 대단한 한해가 된다.
이는 직접적으로는 우리국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나아가서는 세계에 우리나라의 국력과 기술력과 경제력등 시사하는 효가가 대단한 사업이라고 생각한다.
 
러시아와의 계약으로 3~4월경 야스니발사장에서 아리랑 5호를 발사하며 여기에 탑재되는 위성의 영상레이더는 안티기상장치가 있어서 구름이끼거나 흐린 날시나 야간에 상관없이 전천후로 풀타임으로 지구관측을 할수있는 대단한 위성이다.
 
또 5∼6월경 일본의 발사기지 가고시마현 단가시마 우주센터에서 발사하는 아리랑 3호는 초고해상도 70cm급 광학카메라를 장착하여 타겟을 정한 지형을 정밀 촬영할수 있다고 한다.
관측위성으로서는 우리가 보유하는 초정밀 위성이 아닌가 생각된다.
 
다음 하반기에는 9월경 역시 러시아 야스니 발사장에서 과학기술위성 3호를 발사한다.
이 위성은 우주에서 방출되는 근적외선을 촬영하여 은하지도를 작성하는 기틀을 마련하며 고정밀 영상분광기 를 탑재하여 우리나라가 직접 대기및 해수의 변화를 촬영 분석하게 된다.
 
지남해 아쉽게 발사가 실패한 나로 위성이 재도전하는 나로호 3차발사가 올 10월에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된다.
나로3차 역시 과학 위성으로서 우주의 환경분석을 주로한다고 하며,위성자체에 영향주는 궤도수정같은 기술적인 원인 등을 분석하게 된다고 한다.

이제 우리는 올 10월로 확정된 제3차 나로호 와 함께 발사되는 위성  4개 전부가 순조롭게 우주로 날아가서 제자리에 안착되어 대한민국이 세계에 우주 강국으로 우뚝서게 되는 한해가 될것이라고 믿는다.

특히 올해 발사되는 해상도70Cm급 다목적관측실용위성 3호(1t)와 전천후 레이더 관측위성인 다목적실용위성 5호(1.3t)가 성공해서 우리가 직접 손바닥만한 물체를 분간할수 있는 관측 씨스템을 확보하길 바라는 마음이다.
위의 내용은 인터넷 서핑으로 얻은 지식으로 비 전문가가 작성한 내용입니다.

기술분야에서 묵묵히 일하시는 분들께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격려와 박수를 보내 드립니다.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2.02.16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로호와 함께 4개의 위성을 발사한다.


    1992년 50Kg급 과학위성 우리별 1호를 개발하면서 시작된 우리나라 위성 역사는 2012년 올해 4개의 위성을 발사하는 왕성한 위성국가로 탄생되는 해가 될것이다.

    최초 위성 1호를 발사한지 2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에 발사되는 4개의 위성이 모두 성공해서 세계의 위성강국으로 자리잡길 바라는 마음이다.

  2.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2.02.16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우리는 올 10월로 확정된 제3차 나로호 와 함께 발사되는 위성 4개 전부가 순조롭게 우주로 날아가서 제자리에 안착되어 대한민국이 세계에 우주 강국으로 우뚝서게 되는 한해가 될것이라고 믿는다.

    특히 올해 발사되는 해상도70Cm급 다목적관측실용위성 3호(1t)와 전천후 레이더 관측위성인 다목적실용위성 5호(1.3t)가 성공해서 우리가 직접 손바닥만한 물체를 분간할수 있는 관측 씨스템을 확보하길 바라는 마음이다.

  3.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2.02.16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우리는 올 10월로 확정된 제3차 나로호 와 함께 발사되는 위성 4개 전부가 순조롭게 우주로 날아가서 제자리에 안착되어 대한민국이 세계에 우주 강국으로 우뚝서게 되는 한해가 될것이라고 믿는다.

    특히 올해 발사되는 해상도70Cm급 다목적관측실용위성 3호(1t)와 전천후 레이더 관측위성인 다목적실용위성 5호(1.3t)가 성공해서 우리가 직접 손바닥만한 물체를 분간할수 있는 관측 씨스템을 확보하길 바라는 마음이다.


태양계의 행성들
태양쪽으로 부터 가까운 행성부터 순서대로 표시하면 아래와 같다.

태양:The SUN ,수성 : Mercury,금성 : Venus,지구 : Earth,화성 : Mars,목성 : Jupiter,토성 : Saturn,천왕성 : Uranus,해왕성 : Neptune, 명왕성 : Pluto

지구로부터 점점 멀어지는 순서대로 
1.금성:약4200만km-2화성:약7800만km-3.수성:약9210만km-4.목성:6억2800만km-5.토성:12억8000만km-6.천왕성:27억2000만km-7.해왕성43억5000만km

태양계의 행성

 

행성(行星)은 영어로는 Planet 라고 표기하며 방랑자라는 뜻의 그리스어 planētes에서 유래한 단어이며 우리나라는 행할行자 로서 움직인다는 뜻의 행자와 별성자를 써서 제자리에 가만히 있는 항성과 비교해서 잘 표현된 별의 이름입니다.

간혹 혹성(惑星)이라고도 하지만 이는 일본이 자기들의 말에서 항성과 행성의 발음이 곤란해서 일본은 혹성(惑星)으로 표시하지만 우리는 항성과 행성을 구분할 수 있는 언어를 가지고 있음으로 행성(Planet)이라고 해야 올바른 표현이다.

태양이나 다른 별들 주위의 궤도를 따라 공전하는 물체(혜성·유성·위성은 제외)를 말한다.
현재까지 공식적으로는 태양 주위를 공전하는 8개의행성을 말한다.

여기서 행성이란 항성(恒星)이라는 말과 구분하기 위하여 만들어진 말입니다.
밤하늘의 많은 별들을  관측 하던중에 마치 하늘에 붙어 있어 움직이지 않는 것처럼 보이는 별이 있었고 이를 붙박이별로 칭했다.
하늘 전체가 동쪽에서 서쪽으로 도는 것처럼 보이는 것이었기 때문에 이 붙박이별을 항성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밤하늘에서 볼 수 있는 거의 대다수의 별은 이 항성이다.

별들사이에서 아주 밝으면서 별 사이를 흐르는 듯 움직이는 별이  눈에 띄는데 이와 같은 떠돌이별을 행성이라고 하며, 옛날부터 관측 대상이었고 계속해서 자리를 바꾸는 사실을 알 게 되었다.

위성은 행성의 주위를 공전하는 작은 천체를 말하며, 지구의 위성은 달이 있고, 화성의 위성은 포보스와 데이모스가 있다.
그런데 위성이라고 해서 모두 행성보다 작은 것은 아니며 예를들어 토성의 위성 타이탄은 같은 행성인 수성보다도 크다.
그러므로 행성이나 위성의 차이는 어떤 천체의 둘레를 공전하고 있느냐 아니냐로 구분해야 한다. 




플래쉬출처: http://www.stumbleupon.com/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2.02.09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olar System, 太陽系, 위성, 지구로부터행성, 지구에서가까운행성순서, 태양계, 태양계의행성, 태양에서가까운행성순서, 태양으로부터행성, 행성, 행성과혹성, 행성동영상, 행성비디오, 행성순서, 행성운행도, 행성플래쉬, 행성플래시, 혹성, 혹성순서, 혹성의유래


화성에 가려는 이유는..


미국과 러시아가 우주개발을 화성에 올인하는 이유는 무었일까?.

화성탐사

미국은 한발 앞서 화성을 탐사하고 이미 화성 지도를 완성한 상태이며 화성 적도 부근은 정밀 맵이 완성 된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상당한 깊이의 자료분석으로 수많은 비밀스런 내용을 알고 있으리라 본다.
우리가 알고 있는 그이상의 훨씬 깊은 비밀을 이미 확보하고 있다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미국은 자본주의 국가이다.

자원이 없는곳에 돈을 쏟아부을 그런 나라가 아니다.
표면적으로는 생명체를 찾기위한 노력으로 보이지만 사실상 미래과학을 주도할 특수 광물이나 지구에서 돈이되는 특별한 자료가 충분하게 있을수도 있다.

왜 달에는 가지 않는가?
달에는 여행을 할수 있을만큼 기술은 충분하다고한다.
그래도 달나라로 향해서 로켓을 발사하지 않는다.
왜 일가?
달에는 돈되는게 없다는걸 이미 알았기 때문이 아닐까?

화성탐사로 얻어진 수없이 많은 사진분석과 일부 채취로 얻어진 내용으로 미국은 화성에서 먼가를 발견한게 틀림 없다.
화성의 비밀은 알려진 내용은 감추어진 내용에 비한다면 먼지 만큼 밖에 안될지도 모른다.

공개된 화성사진 몇장으로 이러쿵저러쿵 ,생명체가 어떻고 물이 어떻고 하지만 ,
NASA가 가진 비밀을 공짜로 세상에 알려줄 이유가 없지 않은가?

적어도 인류의 문명이 화성으로부터 이주한자의 것일수도 있다든가, 우주의 어떤 획기적인 과학 공식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든가,
지극히 발달한 생명체가 남긴 과학공식이 화성의 어느 계곡에 남겨저 있다든가 등의 가공할 자원은 먼저보고 먼저 가진자의 것이 될것이며 이런것들을 그대로 까벌릴 바보는 없을것 이다.

미래 권력은 우주를 먼저 점령하는자의 것 이라고 했던가...

미국이 아무리 경제가 어렵드래도 그 천문학적인 돈을 쏟아부으며 화성으로 가려하는 이유는 명백하다고 본다.

우리는 적어도 화성에가는 로켓 짐 칸에 꼽살이라도 끼어서 화성정보를 얻으려 노력해야 하지 않을까..생각해 보면서,
약 8개월후에 화성에서 들려오는 거대한 화성 땅강아지의 이야기를 기대 한다.

화성표면

 각국이 탐사하는 화성표면 
[우주와행성탐사] - 화성탐사 진행역사
[우주와행성탐사] - 우주와 행성탐사

[과학종합/우주] - 큐리오시티 사진 분석

[우주와행성탐사/화성] - 화성탐사 큐리오시티 도착사진

[우주와행성탐사/화성] - 화성탐사 큐리오시티

[과학종합/우주] - 화성 너구리

[과학종합/우주] - 태양계의 행성

[과학종합/우주] - 화성에 올인하는 이유는..?

[과학종합/우주] - 화성땅강아지

[재미-미스테리-불가사의] - 믿기어려운 현재진행형 우주현상

[뉴스종합/그로벌-핫-뉴스] - 미국, 화성 탐사선 산사태 촬영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