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에세이


디지털 카메라 고르기.
많이 팔린 카메라와 좋은카메라.

가장 많이 선호하는 장난감중 하가 디지털 카메라가 된것은 그리 오래된 이야기는 아니다.
그래서 카메라를 고를때에 상당히 애를 먹거나 고민하다가 결국에는 많은사람들이 가지고있는 귀에 익은 카메라를 사게되는것을 종종 본다.


이른바 똑딱이라고 하는 컴팩트 카메라에서 무슨카메라가 더좋다고 말할수는 없다.
다만 특수용으로 제작된 카메라 즉 예를들어 수중용이라든지 방진용이라든지 하는것 말고 일반적인 기능이나 성능은 이제 별로 견줄필요없다고 생각되며 오히려 기능 - 성능 이외의 디자인이나 편리성 등이 더 좋아하는 요건이 아닌가 생각된다.

그러나 하이엔드급으로 올라가고 DSLR급으로 올라가면 카메라를 고르기가 매우 어렵게 된다.
사람마다 취향이 다르고 그취향에 따라 카메라의 성능이 달리 결정되는 요건들이 별도로 존재 하기 때문이다.

나름대로 DSLR이나,하이엔드급 카메라를 눈여겨 보며 또 신제품이나 많이팔린 모델이나 인기있는 모델 또는 성능좋은모델 저가모델등 여러가지 변수에서 고민해보고 실제 모델의 스펙을 분석해 보면 좋은 카메라 라고 하는것은 많이 팔린 모델이나 인기투표에서 상위 모델이라고 반드시 성능좋은 모델과 동일하다는 표현은 조심스럽게 말해야 하는것을 알았다.

물론 대부분 많이 팔린 물건이 문제가 없는경우와 직결된다는 논리는 설득력이 있다.

많이 팔리는 모델은 어떤나라에서는 국민적으로 선호하는 메이커 때문에 성능보다 고객을 끌어들이는데 더 기여 하는사실도 있다.

아무리 우수한 스펙을 가지고 있더라도 널리 알리지 몯하는 판촉 전략을 가지고 있거나,기업의 이미지를 제대로 어필하지 몯해서 그나라에서는 잘 모르거나 잘못 알고 있는경우에 그 모델을 신뢰할수 없게 하는것이 소비자가 외면하는 가장큰 요인이라는 것 도 알았다.

실제로 카메라 외의 제품에서 가장좋은 제품도 국제적으로 사장된 예는 수없이 많다.
즉 많이 팔리거나 인기투표 상위가 아닌 제품도 성능 최고인 경우가 많기 때문에 소비자는 스스로 현명해야 한다는것이다.

스펙과 가격과 디자인은 소비자가 최소한 알아야 하는 기본 지식이다.
그다음 메이커 별로 그 성능을 충족하는가를 따저야 한다.
만약 번들로 출발한다면 번들 성능은 대단히 중요하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번들 성능은 보지않고 최고급 렌즈로 촬영된 결과물을보고 그 카메라의 전체 성능인줄 아는경우가 많다.
 
본인이 경험한 바로는 번들렌즈는 그 모델을 매칭시키는 중요한 스펙과 품질을가지고 있는것이다.
어떤 분이 말하는것처럼 쓰레기 렌즈를 번들로 장착해서 팔지는 않는다는것 이다.

세계에서 최고급 모델이 잘팔리는 나라중의 하나가 한국이라고 하는것은 소비자가 귀찮아서 스펙을 따저보지 않고  비싼게 좋다는 생각으로 비싼것을 사는경우가 많다는 이야기도 될수 있다.
비싼게 잘팔리는것은 물론 잘사는 나라중의 하나 이기 때문이기도 하다.
개인적인 나의 장난감 성능에 대한 이야기 었습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