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신묘년 해맞이를 다녀와서.

날마다 떠오르는 태양 이지만 오늘아침 광안대교에 떠오르는 태양은 적어도 내게는 특별한 태양이다.
아니 이곳을 찾은 수많은 사람들의 가슴에 벅차게 다가오는 여명은 이윽고 불타는 태양으로 바뀌어 희망보다 더큰 선물로 사람들에게 다가왔다.

새해아침 해돚이는 언제나 겸허한 마음으로 한해를 빌며 마음을 가다듬는 시간으로 다닌다.
아마도 얼굴이 다르고 생각이 다르고 체제가 다르드라도 해맞이 하는 사람들의 마음은 같을 것으로 믿는다.

예년처럼 광안대교는 6.5KM의 전 구간이 사람으로 가득 했다.
차가 다니지 않는 광안대교를 도보로 걸을수 있는 때는 그리 많지 않다.
일직 나서지 못해서 바쁘기는 해도 태양이 떠오르는 동쪽을 향해 마음을 가다듬는 시간도 가졌고  인파속에서 기념촬영도 하고 몇장의 스냅 사진도 찍었다.

해돚이 하는 사람들은 한겨울 매서운 칼바람 불어오는 광안대교를 도리어 녹일많큼 저마다 따뜻한 마음으로 태양을 바라본다.
어린이나 노인이나 청춘이나 함께 신앙하는 아름다운 모습니다.
태양이 신이 아님을 우리는 다 알지만 이 시간 해맞이 하는 사람들에겐 수평선에 떠오르는 태양은 신앙보다 더 위대 하리라고 생각한다.

일출사진

태양이 여명을 가르고 빛으로 나타납니다.

새해아침
아름다운 빛으로 나타나는 태양이 바다에 불꽃으로 내려 앉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광안대교 톨게이트를 걸어서 들어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광안대교의 스카이라인과 인파들과 멀리서 다가오는 여명이 아릅답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광안대교 상판에 가득한 인파는 끝이 안보입니다.
여명을 바라보는 마음들은 한결같으리라 생각해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많은사람들의 행렬은 끝없이 밀려 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명이 겉이고 밝은 태양이 빛나는 순간 기념찰영을 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인년 새해아침 해맞이 기념으로 쓰는 블로그 일기를 마친다.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eomindang.com BlogIcon 서민당총재 2011.01.01 1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광안대교에서 보셨군요 ^ ^
    전 청사포에서 보고 왔는데, 오늘길에 광안대교가 5시부터 10까지 통제되는걸보고 개방했구나 했습니다.

    내년에는 저도 광안대교에서 한번 볼까하네요 ^ ^

    전 사진기가 없어서 폰카로 찍었는데 그것마저 친구 차에 두고내렸스빈다. ㅋㅋㅋㅋㅋㅋㅋOTL

  2.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1.01.01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청사포도 좋지요.교통이좀 불편하긴해도..추운데 고생했습니다.
    새해의 복은 오늘아침 주문한대로 받으시길 바랍니다..ㅎㅎ

  3.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1.01.01 1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새해되시고 복 많이 받으세요.^^

  4. Favicon of http://www.walkview.co.kr BlogIcon 워크뷰 2011.01.02 0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그 추운 광안대교위를 걸으셨네요^^
    바람막을 곳이 없는곳이라 엄청 추웠을텐데 감기는 안걸리셨나요^^
    그리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근하신년(謹賀新年)-신묘원단(辛卯元旦)

새해 인사드립니다.

여기를 찾아 주시는 모든 분들께 !
희망과 기쁨이 가득하고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지는 신묘년 한해가
되시옵소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행운이 넘치는 한해 되소서.


드라마틱 에세이 .Dramatique essay.

Happy new year !


'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덜겅-돌서렁  (1) 2018.05.29
친절한 어색한 말투 ?  (0) 2014.05.29
지구종말  (0) 2011.05.27
통라이를 아십니까?  (2) 2011.01.08
근하신년(謹賀新年)-신묘원단(辛卯元旦)  (0) 2010.12.31
2011년 신묘년 전국 유명지역 일출 예상 시간  (0) 2010.12.28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까치가족과 조우한 새아침

새아침 까치들의 모습은 어떤 반가운 소식을 배달 하는 상징 이다.
춥다고 생각되는 때에 산책을 나섯 는 데 까치들의 가족을 만났다.
이제막 어린 까치의 모습 에 서 탈피한 여린 가족들 이 지만 추운 겨울 산책로 에 서 만난 까치 들 은 기분 좋다.
한장 담는데 기꺼이 폼도 잡아 준다.
전혀 사람을 두려워 하지 않고 여유 있는 모습으로 무었인가 에 열중 이다.
이따금 부는 찬바람에 속털까지 뒤집히는 데 도 그저 산책로를 열심히 다닌다.
좀 여려보이는 모습에서 이 추운 겨울이 그들에게 처음 맞이하는 고비일 것 이지만 스스로 먹이를 구하는 방법을 터득 해서 한겨울 무사히 지나고 내년 여름에는 또 새로운 까치 가족을  불려서 번성 하길 바라는 길손의 마음 이다.
얼어 붙은듯 보이는 우리 경제도 새해에는 봄 강물 처럼 풀릴 것 을 확신 하며 길손은 간다.



까치들의 산책

까치사진



실제로 전세계적으로 어려운 때 이지만 든든하게 일하는 믿음직한 소의 해를 만나 이제 성실한 자세로 일하여 우리경제도 묵묵히 일어설 것 이라고 생각하며 긍적적인 마음으로 온 민족이 하나되는 모습으로 역사에 길이남는 한해가 시작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까치 사진을 올립니다.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