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자꽃 동자승 이야기.
    

동자꽃은 초여름부터 우리의 산 에서 잘 마주치는 예쁜 쫓이지만 종류는 여러 가지이다.
자그마한 꽃대를 세우고 가지끝에 오롯이 동글동글하게 피어있는 꽃도 있고 쭈빗쭈빗 칼처럼 예리한 꽃잎으로된 동자꽃도 있다.

모두 붉은 꽃이며 선명하고 예쁘다.
활짝웃는 어린동자의 얼굴을 닮았다고 하는데는 재미있는 연유가 있다.

동자꽃동자꽃



옛날 한 산사에 동자승과 큰스님이 살았다.
추운 겨울이이 다가오고 산사에도 겨울을 나기위한 준비가 한창이었다.큰스님은 겨우내 필요한 공양을 준비하러 아랫 마을에 시주하러 떠나야했다.

스님은 걱정을 뒤로 한 채 빨리 돌아 올것을 생각하며 마을로 시주를 떠났다.
부엌 가마솥에 따뜻한 밥 한공기와  해질 녁에 돌아 오겠다는 약속을 동자승에게 남기고...
동자승은  이제나 저제나 스님이 돌아 올 때를 기다리고 또 기다렸다.


배가 고파진 동자승은 가마솥에 남겨진 밥한 공기를 생각 했지만 차마 먹을 수 가 없었다.
스님이 마을에서 산을 올라 돌아 왔을 때를 위해 허기를 참기로 했다..

그런데 며칠이 지나도록 눈은 계속해서 내렸고 동자승은 스님을 기다렸다.


스님이 산사에 돌아 왔을 때 허기와 추위에 지친 동작승은 이미 숨을 거둔상태 였다.
스님이 가마솥 뚜껑을 열었을 때 밥 한공기가 그대로 남아 있었다..

스님은 동자승을 산사 옆 양지 바른 곳에 묻어주었다..이듬해 그곳에는 동자승을 닮은 예쁜 꽃이 피었다.동자승의 해 맑은 미소를 머금은 채...

어떤곳의 이야기는 동자가 관세음보살에게 애타게 매달려서 관세음보살님의 구원으로 돌아온 스님에게 환영이 보였다는 이야기도 있다.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을열매 꽃사과


예쁘게 익어가는 꽃사과 가을열매.

꽃사과(Crab apple, Malus)는 애기사과라고도 하며 장미과 사과나무속에 속하는 식물중의 한 종류이다.

꽃사과(애기사과)인데 가끔 산사 라고도 하는 글을 보곤 하는데 이는 한방에 쓰는 산사와는 전혀 다른 식물이다.
열매의 크기나 모양이 언듯 비슷하지만 자세히보면 전혀 다르며 나무자체도 아예 다른 식물이다.
산사 사진 맨 아래에 보여 줌.
*산사 자세히 보기 *
산사나무-아가위나무


아시아와 북아메리카가 원산지이며 흔히 심는 사과나무보다는 딱딱하고 훨씬 작으며 가시도 더 많다. 맛은 시큼하지만 색깔이 선명하고 적당한 단맛도 가지고 있어 젤리, 통조림, 사과차(산사자차), 사과주(산사자주)로 만들어 먹었으며, 한방에서는 생약을 위장약 등으로 이용하였다.

꽃사과(Crab apple, Malus)꽃사과(Crab apple, Malus)


꽃사과는 과당, 포도당, 주석산, 비타민 C가 풍부하여 건강유지, 피로회복, 변비 등에 좋다고 한다.
꽃사과 열매 말린 것은 한방적으로 건위,소화불량, 식욕부진, 위산결핍,위산과다,설사, 생리통, 동상, 요통, 장출혈 등에 약으로 쓰고 있다.

민간에서는 육류 고기를 부드럽게하는 연육제로 사용하며,
과즙은 숙취해소에 사용하고,
꽃사과 술은 피로회복, 식욕증진, 신경과민, 불면증, 변비 등에  치유하는 효과가 있다.
배상면주가에서 생산하는 '산사춘'이라는 술의 원료가 꽃사과이다.

꽃사과 잎에는 폴리페놀과 플라보노이드 함량이 각각 73.0mg/g와 86.5mg/g으로 후지 품종 사과보다 2배 이상 많다고 한다.
특히 항산화 성분인 폴리페놀이 혈압과 콜레스테롤 상승을 억제하고,
플라노이드의 경우 혈전 및 뇌졸중 예방, 골밀도 유지에 효과를 보인다고 한다.
꽃사과 잎에서는 기미나 갈색 색소의 피부 침착을 억제하는 성분의 함유량이 높게 나타나 천연 화장품 제조 원료로도 샐각해 볼수 있다.

꽃사과(Crab apple, Malus)꽃사과(Crab apple, Malus)


꽃사과(Crab apple, Malus)꽃사과(Crab apple, Malus)


꽃사과(Crab apple, Malus)꽃사과(Crab apple, Malus)


산사자 열매

산사열매산사자열매


 Google Sponsored Ads







[초목나라] - 아왜나무

[초목나라/자생약초] - 부들

[초목나라] - 열매로 알아보는 정원수 굴거리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로 보는 정원수-팥배나무

[초목나라/한국인의건강식품] - 가을열매와 꽃사진(9)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와 꽃사진(8)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와 가을꽃사진(7)

[여행,관광,지역소개/포토갤러리] - 가을열매와 가을꽃사진(1)

[여행,관광,지역소개/포토갤러리] - 가을열매와 꽃사진(2)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와 꽃사진(3)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와 가을꽃사진(4)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와 가을꽃사진(5)

[초목나라/자생약초] - 가을열매와 가을꽃사진(6)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산사나무(山楂-아가위)
산사나무(山楂-)는 산사나무속의 식물로 학명은 Crataegus pinnatifida for. pinnatifida이고, 고유어 이름은 아가위나무이며, 북한에서는 찔광이라고 부른다.

사나나무는 변종도 있는데 잎이 좁고 꽃자루에 털이 없는 좁은잎산사나무(C. pinnatifida var. psilosa Schneider)와 잎이 크고 얕게 갈라지는 넓은잎산사나무(C. pinnatifida var. major N.E. BR.), 잎 뒷면에 빽빽하게 털이 나는 털산사나무(C. pinnatifida var. pubescens Nakai)가 있다.

식용이나 공업용,관상용,약용으로 사용되고 있다.
약용으로는 열매를 사용하며 한방 생약명은 산사자(山査子), 산사육(山査肉)이다.

산사산사나무(山楂-아가위)

산사나무(山楂-아가위)산사나무(山楂-아가위)

산사자산사나무(山楂-아가위)


가을철의 명약 산사자.


성분으로 아미그달린, 우르솔산, 글로로겐산, 레몬산, 포도주산, 플라보노이드, 비타민C 등이 포함됨.

이 밖에 동속의 열매에서 올레아놀산, 클로로겐산, 카페산, 히페린, 탄닌질, 소르비트, 콜린, 아세틸콜린, 기름, 베타-시토스테린, 아미노폴린, 아데노신, 아데닌, 구아닌 등이 검출됨.
 

산사는 심장, 혈관 등의 긴장도를 낮추고 강심작용이 있으며 심혈관계의 통증을 덜어주는 혈액순환 개선제와 같은 역할을 한다.

따라서 모세혈관의 혈행개선에 작용하여 혈압을 낮추는 작용이 있다.
동맥경화성 고혈압일경우엔 산사자의 효능이 있으리라 짐작되지만,
소화액을 촉진시키는 작용을 하는 산사자는 소화액이 너무 많이 분비되는 경우를 고려해야 한다.
 
특히 꽃에서 얻은 플라보노이드는 말초혈관을 확장하여 심장과 머리의 혈액순환을 좋게 합니다.
심장장애와 동맥경화 치료제로써 사용됩니다. 


예로부터 민약에선 소화건위제로 써왔는데 위의 부담을 덜어주고 활력을 주어 소화를 시킬 뿐아니라 튼튼하게 해주므로 늘 더부룩한 체증이나 만성소화불량을 고치는데 성약으로 얄려지고 있슴.

산사는 위를 도움과 동시에 심장과 혈액순환을 돕고 머리를 맑게해주는 작용도 한다.
 

열매추출액은 콜레스테린성 동맥경화를 일으킨 동물에게서 피의 콜레스테린 함량을 줄이고 혈압을 내린다.
이 작용은 열매의 트리테르펜사포닌 추출물에서 강하게 나타남. 

산사에 들어 있는 유기산과 비타민 C 등이 주로 위에 작용하여 위액 분비를 항진시키므로 입맛을 돋운다. 

스테로이드 사포닌은 혈압을 낮추며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 양을 낮추는 작용이 있다.


1.동맥경화증에는 산사를 30 ∼ 50g을 물에 끓여 하루 3번 먹는다. 

산사, 다시마를 같은 양으로 가루내어 꿀에 섞어 한번에 8 ∼ 12g씩 하루 세 번 먹는다. 

2. 고혈압에는 산사 50g을 끓여서 하루 3번 식후에 먹는다. 

3. 저산성 만성 위염에는 산사를 솥에 쪄서 살을 발라내어 말린 것 50 ∼ 60g을 끓여 하루 3번 먹는다. 

4. 소화를 돕고 입맛이 나게 하며 설사를 멈추게할 때는 산사 10g을 물에 끓여 하루 4번정도 먹인다. 

5. 심장이 약해서 가슴이 두근거리는 데는 산사 30g에 물 400ml를 넣고 끓여 하루 3번 먹는다. 

6. 산후 복통에는 산사 ㆍ 약쑥(애엽) ㆍ 몰약 각 10g을 달여 먹는다. 

7. 생선 먹고 체한 데 생선을 먹고 체했을 때는 산사를 밀폐된 그릇 속에 넣고 그릇을 불로 달구어 태워 그 가루를 한 번에 한 숟가락씩 먹으면 낫는다. 


'초목나라 > 자생약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삼-토사자  (0) 2012.10.24
도대체 이 생명력은 무슨 물질입니까?  (0) 2012.08.23
털머위  (2) 2011.11.20
부들  (0) 2011.11.17
가을열매로 보는 정원수-팥배나무  (0) 2011.10.28
산사나무-아가위나무  (1) 2011.10.28
환삼덩굴-율초  (0) 2011.10.18
가을열매와 꽃사진(8)  (0) 2011.10.04
비단풀(緋緞,Ceramium),땅빈대( Euphorbia humifusa)  (0) 2011.10.02
약용식물-삼백초(천성초)  (0) 2011.07.22
약용식물-조개나물(근골초)  (0) 2011.07.15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2.04.30 16: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Crataegus pinnatifida, 고기먹고체한데, 동맥경화, 말초혈관확장, 산사, 산사나무, 산사자, 소화제, 심장장애, 아가위, 코레스톨제거제, 혈액순환개선, 혈행개선제


해질녘에 산사를 찾아 기도하는 마음.

석남사 일주문가지산 석남사 일주문


깊은계곡 고요한 산사에서 기도하고 싶습니다.
아파서  힘들고 서러울때 깊은 계곡 산사에서 울고 싶어 집니다.

살다가  때때로 지칠때는 이름모를 산사에서 하룻밤을 지새며 통곡하고 싶어 집니다.
해는 산마루에 걸리고 큰산 산그림자는 낮은 산 허리에 드리울때 산사의 고요를 품에 안아 봅니다.

아무도 오지않는 산사에 풍경도 소릴 죽이는 적막이 나를 아늑하게 합니다.
공양간 애띤 여승이 불을 짚히고 하얀연기 이불처럼 산사를 덮을 때에
나그네는 산사를 떠나야 합니다.

붓다가 무었을 바라는진 모르지만 뜻모를 염불을 앵무처럼 외어 봅니다.

산사 자체가 믿음을 주는것은 아니지만,
나는 산사에서 기도하는 사람들을 좋아 합니다.

인생을 걸고 득도하려 한다면
이보다 더큰 도전은 없기 때문입니다.

내가 기도하려 한다면 무었을위해 꿇어야 하는지? 나는 아직 결정도 몯하고 있습니다.
무었이 중요해서 무었을 위해 기도 해야 하는지 나는 알수 없지만,

오늘 작은거 하나라도 얻을가 욕심내고 절을 합니다 ,
언제쯤 이같은 욕심을 버리고 기도할수 있을지 그것도 모릅니다.

고요한 산사를 뒤로하고 저만치 떠나올때,
등뒤에서 들려오는 청아한 목탁소린  
형언할수 없는 아련한 마음을 가슴 깊은곳에서 떠올려 줍니다.
 

가지산 석남사해질녁의 가지산 석남사


가지산은 큰산입니다.
1240메터라는 높이는 결코 쉬운산이 아닙니다.
이 가지산 남쪽  한자락에 자리잡은 천년을 지키는 석남사는 고요가 깃드는 해질녘 구도하고 싶어지는 아름다운 도량입니다.

늦은시간 석남사를 찾아보고 애애한 고요가 주는 감동 때문에 이 블기를 씁니다.


2009/12/8
석남사탐방.

가지산 석남재 가는길

 



큰산 깊은 계곡에 억겁년을 거듭하며 하늘이 돌과 나무에 새겨논 억만자의 포스터를 나는 오늘 한자라도 더 읽으려고 산을 찾아 오릅니다.

1.해질녘의 아름다운 산사
2.불타는 영축산 통도사-영축총림(양산통도사)
3.쌀바위 절벽에 있는 이상한 동굴
4.해발742m 에 걸린 표어
5.가지산-영남알프스(2)

'여행-관광-지역소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성산 겨울산행  (0) 2010.02.22
아름다운 화장실  (0) 2010.02.22
사찰사진-범어사  (0) 2010.01.29
가지산-영남알프스(2)  (0) 2010.01.22
가지산-영남알프스(1)  (0) 2010.01.18
해질녘의 아름다운 산사  (3) 2009.12.13
좋은 산행로+MTB코스 꽃마을-민주공원  (4) 2009.10.18
부산 추천산행 쉬운코스-금정산 상계봉  (2) 2009.09.02
전국 단풍명소  (0) 2008.10.25
부산 관광  (0) 2008.08.22
언양 자수정동굴 탐방  (6) 2008.08.21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09.12.12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지산이 밀양 얼음골 있는 곳이죠?
    지난달에 얼음골 갔다가 가지산과 석남사 이정표를 본 것 같습니다..
    겨울 산사의 모습이 절경입니다... 포근한 마음 잘 담아갑니다.. ^^

  2. Favicon of https://dramatique.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2012.02.16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질녘에 산사를 찾았습니다.
    기도하는 사람들

    큰산 깊은 계곡에 억겁년을 거듭하며 하늘이 돌과 나무에 새겨논 억만자의 포스터를 나는 오늘 한자라도 읽으려 산을 찾아 오릅니다.




연화줄이 주는 의미

영축총림 통도사 서운암에서



연화줄이 주는 의미


마지막 더위가 기승을 부리지만 산사의 언저리는 이미 초가을 이었다.
깊은 계곡 서늘한 산자락에 자리한 산사는 적막까지 맴돌고 산사의 처마끝은 풍경소리가 깔린 배경 하늘이 깊은 호수처럼 맑고 푸르다.

하늘에서 내려오는 연화 밧줄이 중생에게 멀 주려 하는지 ..
매달린 연화 한송이는 나그네를 오래 머물게 한다.
무간지옥에서 저 연화 밧줄을 잡고 잠간 쉴수는 있을런지 생각하곤 한다.

3천불 각기 다른 모습들이 내게 멀 말하는지 모르지만 그저 마루에 앉아있는 동안 편하기 때문에 오래 머문다.
머무는 동안 멀 생각하지 않아도 느낌이 좋아 그저 머문다.

크고 유명한 법보 사찰 한켠에 비켜앉은 서운암이 맘에 들어 때때로 멍석깔린 법당에 머문다.
뉘 솜씨로 맺어짠 큰 멍석인진 몰라도 마음 착한 어느 신자가 보시한줄 생각하고 편하게 머문다.
빨리 가는 햇빛아래 숙성되는 독들이 눈앞에 조용한 질서로 다가와서 언제나 좋은 장맛을 느끼게 하여 기분이 좋다.

몇백번 절한다고 부처가 눈꺼풀 한번 움직일줄 알았는가?
아무리 멀 달라고 몇천번 절해도 아무 소용 없겠지만 , 그래도 오늘 우는 마음으로 또 절을 해야 한다.

기억하는 것만 해도 몇백가지 업보를 몇천번 절을해서 하나 라도 덜어 볼가 하지만,
 오늘도 헛걸음 하고 돌아 간다.

돌아 가면서 생각한다.
저 많은 부처들을 구별할수 있을것인가?
누가 말 하기를 대승적인 눈으로 하나로 보라지만 하나같이 다른 얼굴이 자꾸만 기억된다.


벌써부터 시간은 정해 저서 영축산 머리위에 구름이 머물고 윤회의 큰 바퀴 한 귀퉁이를 잠간 잡아 멈춰서 타임머신 처럼 그때를 보여 주려 하는지 모른다...  



관련글:
http://dramatique.textcube.com/130




[철학-인물-교양/불교이야기] - 사찰탐방(寺刹探訪)-신어산(神魚山)은하사(銀河寺)

[여행,관광,지역소개] - 명찰(名寺刹 )탐방 - 극락암(極樂庵)과 백운암

[여행,관광,지역소개] - 사찰탐방기 - 휴휴암(休休庵)

[여행,관광,지역소개] - 불타는 계곡 영축총림 통도사

[여행,관광,지역소개/포토갤러리] - 해동용궁사



   


'드라마-영화-문학 > 습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말과 글의 표현  (4) 2010.04.30
하늘에서 내려오는 연화줄  (0) 2009.09.30
미네르바  (0) 2009.01.20
Posted by 블로그에세이-BlogEssay Dramatiq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