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에세이


Red River Valley  홍하의 골짜기

미국의 역사는 그리 길지는 않다.

그러나 그나라에서 나오는 수많은 아름다운 노래들은 수많은 민족들이 모여서 이루어내는 하모니로서 그 풍부한 서정성은 듣는이로 하여금 가슴을 저미게 하는것들이 많다.

때로는 슬프게 때로는 그리움을 자아내는 그 멜로디는 시간이 갈수록 짖게 우러나는 찻닢의 농도처럼 조금씩 가슴속을 파고드는 향수가 되어 결국 가슴을 울리고마는 그런노래가 많은데,여기 이홍하의 골자기는 환상적인 어느 마을을 상상하며 듣던 노래로서 이제 새삼 현실의 삭막함을 알고난 나이가 됨으로 더욱 환상이 그립군요.
인간은 결국 환상속에서 조금은 위안을 받고자 하나봅니다.


떠나는 카우보이 친구를 몯내 잊을수 없어 해야할 많은 것들을 노래하나에 실어서 표현이 되는가 봅니다.
멋있고 늠름한 말과 석양에 드리워진 그림이 내포하는 쓰린 느낌은 이노래에 담겨있지요.
그들은 아름답고 정든 골짜기를 하나씩 떠나야하는데 보내는자와 가는자의 사랑이 아픔으로 디엉킨 그때 미국인들의 정서가 녹아 있는 노래입니다.  

폴모리 와 그의 그랜드오케스트라의  아름다운 하모니로 홍하의 골짜기를 감상합니다.

Red River Valley  홍하의 골짜기Red River Valley 홍하의 골짜기

Red River Valley  홍하의 골짜기Red River Valley 홍하의 골짜기

From this valley
They say you are going
I will miss your bright eyes

And sweet smile
They say
You are taking the sunshine

That has brightened
Our path ways a while
Come and sit by my side

If you love me
Do not hasten To bid me adieu
But remember 그

The Red River Valley
And the cowboy 그
Who loved you So true



I've been thinking
A long time, my darling
Of the sweet words

You never would say
Now, alas All my find hopes
Have taken you

They say You are going away
Come and sit by my side
If you love me

Do not hasten
To bid me adieu
But remember

The Red River Valley
And the cowboy
Who loved you So true


    이제 그대는 이 계곡을 떠날거라고
    사람들은 말합니다
    나는 그대의 빛나는 눈동자와

    환한 미소를 그리워할 것 같습니다
    사람들마다 말하기를
    그대는 기쁨을 가지고 갈거라고 합니다

    그동안 그대가 작은 우리 마을에
    보여주었던 그 기쁨을...
    만일 나를 사랑한다면

    내곁에 머물러주세요
    그렇게 서둘러서 안녕이라 말하지 마세요그래도 떠나가야한다면

    정들었던 이 계곡과 대를 너무나 사랑했던
    카우보이들을 잊지말아 주세요

    그대여, 그대가  
    내색하려 하지않았던
    사랑스런 말들에 대해서

    오래동안 생각해봤어요
    아~ 이제 내가 꿈꿔왔던 모든 꿈은
    그대와함께 사라지고 말았어요  

    그대가 이곳을 떠나갈 것이기 때문입니다
    만일 나를 사랑한다면
    내 곁에 머물러주세요

    그렇게 서둘러서
    안녕이라 말하지 마세요  
    그래도 떠나가야한다면

    정들었던 이 계곡과
    그대를 너무나 사랑했던
    카우보이들을 잊지말아 주세요
     


어느나라나 민요는 있고 민요처럼 흥을대는 노래가 있는데 이 노래는 미국사람들의 향수를 자극하는 그런 노래이구요 ,같은 종유로는 순위 관계없이 구전민요나 컨트리  곡들인데 우리나라에서는 올드 팝으로 묶어서 말하곤 하지요.


그런 종류의 노래로는 Red River Valley (홍하의 골짜기),
Grandfather's Clock (할아버지의 시계),Home On The Range (언덕위의 집),
Clementine (클레멘타인),Shenandoah (셰난도어),
등 일 것입니다.
   

Red River Valley Paul Mauriat His Orchestra  





Comment +0




Rod Stewart- Sailing    세일링   
Rod Stewart의 곡이 가장 유명하지만 실제 원곡은 이 곡이 발표된 1975년 보다 1년전인 1974년 6인조 그룹 The Sutheriand Brother & Quiver가 발표한 곡이죠.
97년에 Nsync에 의해 재차 리메이크 되기도 했습니다.

많은 한국팬을 가지고 있으며 지금도 올드팝 랠킹에서 상위에 머무는곡이지요.

I am sailing, I am sailing, home again 'cross the  sea.
I am sailing, stormy waters,  to be near you, to be free.

I am flying, I am flying, like a bird 'cross the sky. I am flying, passing high clouds, to be with you, to be free.

Can you hear me, can you hear me thro' the dark night, far away,
I am dying, forever trying, to be with you, who can say.

Can you hear me, can you hear me, thro' the dark night far away.
I am dying, forever trying, to be with you, who can say.

We are sailing, we are sailing, home again 'cross the sea.
We are sailing stormy waters, to be near you, to be free.

Oh Lord, to be near you, to be free. Oh Lord, to be near you, to be free, Oh Lord.
Rod Stewart - Sailing







Comment +0


Jamaica-Farewell-by-Harry-Belafonte-자마이카여-안녕-자있거라-자마이카

원문은 위와같은 타이틀의 글이었습니다.
자마이카여 안녕-자있거라 자마이카 jamaica farewell by harry belafonte 서인도 제도 출신의 흑인 남성 포크 싱어 '해리 벨라폰테'의 1956년 작품으 로 싱글 차트 14위까지 올랐던 포크의 명곡. 해리 벨라폰테의 첫 히트 작품인...


Down the bay where the nights are gay
And the sun shines daily on the mountain top
I took a trip on a sailing ship
And when I reached Jamaica I made a stop

But I'm sad to say I'm on my way
Won't be back for many a day
My heart is down, my head is turning around
I had to leave a little girl in Kingston town

Down the market you can hear
Ladies cry out while on their heads they bear
`Akey' rice, salt fish are nice
And the rum is fine any time of year

Sounds of laughter everywhere
And the dancing girls sway to and fro
I must declare my heart is there
Though I've been from Maine to Mexico

Comment +0



다시듣고싶은노래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 김광석

이노래는 작곡가이며 작사가이고 부르스 키타리스트인 김목경이 영국 유학 시절의 거처에서 창문을 통해 어느 영국 노부부를 보았는데 그때 그들의 자식들이 방문해서 노부부의 좋아하는 모습을 보고 이곡을 지었다고 한다.

실제로 이노래는 김목경이 불러서 잘알려저 있지만 일어나를 부른 김광석의 노래가 좋아서 여기에서 생각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 김광석

김광석이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를 부르게 사연을 들어보면 이곡을 얼마나
감정있게 부르는지 알수 있을것이다.

89년쯤이라는데,광석이 마포대교를 건너는 중에 버스에서 흘러나오는 김목경의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노래가 너무 절절해서 자기도모르는 새에 눈물을
흘렸다는 이야기는 잘 알려저 있다..

당시 기획하던 '다시 부르기 2집'에 이 노래를 담기로 했다고한 다.
그런데 녹음때에, 가사 '막내 아들 대학시험'이라는 대목에
 목이 매여 녹음을 진행할 수가 없었다고 한다.
몇번인가 시도를 했지만 마찬가지여서 감정을 삮힐수없어 결국 소주를 먹고
노래를 불렀다는 이야기는 유명하다.

우리는 첨에는 자신을 위해서살고,조금 철이들면 부모를 위해서 살고,마지막엔 자식을 위해서 사는 우리네 연령대의 룰을 살면서 잘 지키면고 살아야 하지만 사노라면 언제나 기회조차 놓지게 되고 결국에는 자기변명으로 세월을 버리곤 한다.

시간과 기회에 대한 변명이 뻔뻔스러운것도 모르는 현대인에게 김광석은 호소하는지도 모른다. 





Comment +2


 

내고향으로 날보내주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민요 탐방

미국민요 :내고향르로 날보내주
미국민요의 서정성이야 다아는 일이지만 이노래의 이름다움은누구나 고향을 그리워하지 않을수없게 하고 말것입니다.버지니아의 아름다운 풍광의 자연을 슬프게 그립도록하는 이 노래의 각기 다른감동을주는 3곡으로 나와있으며 감상 하시길 바랍니다.
여기서 들려드리는 3곡의 음악은 유명하지만 특히
마지막 Play 되는 곡은 1914년에 에디슨축음기 그대로 SP판으로 나온곡이 며 그 곡은 온라인에

공유 되고 있군요.
현재곡을 중지하실려면 ESC 키를 누르시고 아래 Player Play 누르면 됩니다. 만약 그림이 안나오고 아래에 빈 하얀 칸이 나온다면 F5 키를 한번 누르시면 리오픈 됩니다.
 

이어서 ESC 키를 누르고 Alma Gluck with Male Chorus  - Recorded 1914 의 Play 버튼을  누르면 1914년도 곡을 감상합니다.

James Allen Bland (1854 - 1911) /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유성기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내 고향으로 날 보내주.....' 로 시작하여 '...나 어릴 때 놀던 내 고향
보다더 정다운 곳 세상에 없도다' 로 끝나는 이 노래는 한 늙은 흑인
노인 노예가 그의 고향인 버지니아를 잊지 못해서 애타게 그리워하
는 심정을 그린 노래로서 널리 알려진 노래이다. 블랜드는 백인 민스트럴로서 1911년에 이 노래를작곡하였다고 한다.

내 고향으로 날 보내주 오곡백화가 만발하게 피었고
종달이 높이 떠 지저귀는 곳 이 늙은 흑인의 고향이로다
내 생전 위하여 땀 흘려 가며 그 누른 곡식을 거둬 들였네
내 어릴 때 놀던 내 고향보다 더 정다운 곳 세상에 없도다

내 고향으로 날 보내주 이 몸이 다 늙어 떠나기까지
그 호수가에서 놀게 하여주 거기서 내 몸을 마치리로다
미사와 마사는 어디로 갔나 찬란한 동산에 먼저 가셨나
자유와 기쁨이 충만한 곳에 나 어서 가서 쉬 만나리로다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내 고향으로 날 보내주)
Written by James Bland Lyrics by Rufus ThomasRoger Wagner Chorale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There's where the cotton and the corn and tatoes grow,
There's where the birds warble sweet in the springtime,
There's where the old darke'ys heart am long'd to go,
There's where I labored so hard for old massa,
Day after day in the field of yellow corn,
No place on earth do I love more sincerelyThan old Virginny,
the state where I was born.CHORUS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There's where the cotton and the corn and tatoes grow,
There's where the birds warble sweet in the springtime,
There's where this old darkey's heart am long'd to go.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There let me live 'till I wither and decay,
Long by the old Dismal Swamp have I wandered,
There's where this old darke'ys life will pass away.
Massa and missis have long gone before me,
Soon we will meet on that bright and golden shore,
There we'll be happy and free from all sorrow,
There's where we'll meet and we'll never part no more.
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 The Harlem Ramblers(1982,
featuring Mr. Acker Bilk cl and Henry Chaix p.)
 
이곡은 1914년도에 나온판인데 무겁고 뚜꺼운 베크라이트  디스크 한면에 한곡밖에 수롯하지 몯하며 리딩은 철제바늘로 울림판을 흔들어 소릴 내든 유성기 판입니다. .

미국민요Carry Me back to Old Virginny



1


Comment +3



다시듣고싶은 노래 에버그린

EverGreen - Susan Jacks

Sometimes love will burn in the spring time
Then like flowers in summer it will grow
Then fade away in the winter
When the cold wind begins to blow but when
It's evergreen, evergreen it will last through the summer and winter too
When love is evergreen, evergreen
Like my love for you
So hold my hand and tell me you'd be mine
Through laughter and through the tears
We let the whole world see our love will be
Evergreen through all the years
For when its evergreen, evergreen
It will last through the summer and winter too
 

봄이면 가끔씩 사랑이 움트고 여름이면 내 사랑의 꽃이 피어납니다 .
겨울이 살며시 다가와 꽃잎이 시들면 차가운 바람이 불기 시작하지요 그래도 제 사랑이 푸르다면 여름가고 겨울이 와도 싱그럽게 피어 있을거에요 .
언제나 푸르름을 간직했던 사랑 변치않을거에요 제 사랑은 당신만을 위해 존재해요 내 손을 잡고 나에게 말해 주세요 .
어떤 경우에서라도 우리의 사랑으로 남아 있을거라고..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고 푸르름을 간직한 우리 사랑은 어떤 힘든 상황에서도 변하지 않고 영원할거라고...






Comment +1



Evergreen Tree-Cliff Richard
크리프 리차드 (크립 리차드)의 에버그린 트리 수잔 의 에버그린과 함께 빅힛트 롱런 했던 7080세대의 감미로운 노


Evergreen Tree - Cliff Richard

Oh, darling, will our love be like an evergreen tree?
그대여, 우리 사랑은 늘 푸른 나무처럼 영원할까요?
Stay evergreen and young as the seasons go
계절이 지나도 언제나 젊고 푸르게 남아줘요
Your kisses could make love grow like an evergreen tree
당신의 키스는 늘 푸른 나무처럼 사랑을 키울 수도 있어요
Blue moon, the summer sun and the winter snow
파란 달, 한 여름 햇볕, 겨울날의 흰 눈처럼 말이에요
On every branch will blossom dreams for me and you
가지마다 당신과 저를 위한 꿈들이 피어날 거에요
Our tree of love will stay evergreen
우리 사랑의 나무는 언제나 푸를 거에요
Our hearts stay ever true
우리의 마음도 영원히 진실할 거에요
Darling, I love you so
그대여, 당신을 너무나 사랑합니다
Don't you know that I'll be true 'til the leaves turn blue on the evergreen tree?
늘 푸른 나무의 잎들이 시드는 그날까지 제가 당신께 진실하리란 것을 모르겠나요?
On every branch will blossom dreams for me and you
가지마다 당신과 저를 위한 꿈들이 피어날 거에요
Our tree of love will stay evergreen
우리 사랑의 나무는 언제나 푸를 거에요
Our hearts stay ever true
우리의 마음도 영원히 진실할 거에요
Darling, I love you so
그대여, 당신을 너무나 사랑합니다
Don't you know that I'll be true 'til the leaves turn blue on the evergreen tree?
늘 푸른 나무의 잎들이 시드는 그날까지 제가 당신께 진실하리란 것을 모르겠나요?



Sir Cliff Richard OBE (born Harry Rodger Webb on 14 October 1940 is an English singer, actor and businessman.

With his backing band The Shadows, Richard dominated the British popular music scene in the late 1950s and early 1960s, before and during the The Beatles' first year in the charts. A conversion to Christianity and subsequent softening of his music led to his having more of a pop than rock image. Although never able to achieve the same impact in the United States as in Britain (in spite of several chart singles there), Richard has remained a popular music, film, and television personality in the UK; he also retains a following in many other countries.


During the six decades in which he has been active, Cliff Richard has charted many hit singles, and holds the record (along with Elvis Presley) as the only act to make the UK singles charts in all of its active decades (1950s?2000s). According to his website, he has sold over 250 million records. On the British charts, Richard has had over 120 singles, albums and EPs make the top 20, more than any other artist

Sir Cliff Richard


2006 picture
Background information

Birth name:Harry Rodger Webb
Born  : 14 October 1940 (1940-10-14) (age 67)Lucknow, United Provinces, British India
Origin : London, England Genre(s) Rock and roll/Pop
 

Occupation(s) :Singer Instrument(s) Vocals, Guitar
Years active : 1958 - Present Label(s) EMI, Decca, Columbia, Epic, Rocket, Papillon

Associated acts : The Shadows
Website CliffRichard.org



 




Comment +0


낸시 시나트라와 리 헤즐우드 의 섬머와인

Summer Wine - Nancy Sinatra & Lee Hazlewood

섬머와인은 수많은사람들이 섹시하게 부른 앨범들이 많지만 실제로는 60~70년대 사랑을 받았던 듀오인 '낸시 시나트라와 리 헤즐우드(Nancy Sinatra & Lee Hazlewood)'의 노래이다.
최근에 Summer Wine - The Corrs & Bono의 곡이 많이 보이곤 하지만.

프랭크 시나트라라 하면 당시 세계최고의 스타중에 한사람이었는데 낸시는 그의 딸로서
 유명세를 업고 활동한 낸시 시내트라와 레토더 프로모터인 리 헤즐우드의 노래이다.

낸시 시나트라의 1967년도 앨범 'Nancy & Lee'에 수록되자말자 그해 빌보드 챠트 49위까지 올랐던 노래가 이 Summer Wine 이지요.

남성가수는 중후한 목소리로 부르는데 그가 "리 헤즐우드"이고 .....
올드팝을 좋아하시는 사람들은 새로운 기억이 떠오를 곡이지요,음악다방을 아시나요...

"낸시-시나트라와

1940년 미국 뉴저지에서 태어난 '낸시'는 1960년 초에 가수와 배우를 동시에 했답니다.
1966년에 'These Boots Are Made for Walkin'란 노래로 빌보드 챠트 1위를 차지하여 최고의 가수가 되는 전성기이었구요...

아버지 프랭크 시나트라와 함께 부른 Somethin Stupid안 이란 노래도 빅히트를 기록하여 부녀가 최고 스타의 자릴 누리기도 했지요.

그후 70년대 초반까지 활동하다가 상당한 공백기를 가짐으로 그의 노래만  여전히 불려지다가 2004년쯤인가 부터 활동을 재기 했답니다.

1995년에는 54세의 나이로 플레이보이 표지 모델이 되기도 했구요
함께하는 리 헤즐우드는 1929년 미국 오클라호마 태생으로 당시 실력을 인정받는 싱어송라이터이며 레코드 프로듀서이었답니다.

리 헤즐우드는 군인으로 한국전쟁에 참전하여 우리에겐 인연이 있는사람입니다.
낸시 시나트라의 히트곡인 These Boots Are Made for Walkin을 직접 만들면서 크게 인정받았다고 합니다.

Nancy Sinatra and Lee Hazlewood - Summer Wine (1967) 유튜브 
https://www.youtube.com/watch?v=mQiDs9tKZv4 
The corrs and Bono (with lyrics) 노래 있는곳
https://www.youtube.com/watch?v=Bj6nhpC5Qbo 

Summer WineSummer Wine


Summer Wine - The Corrs & Bono
다시듣고 싶은 노래 , 썸머 와인

Summer Wine - The Corrs & Bono
Strawberries, cherries and an angel's kiss in spring My summer wine is really made from all these things I walked in town on silver spurs that jingled to and sang a song that I had sang just for a few She saw my silver spurs and said let's pass some time And I will give to you summer wine Oh summer wine Strawberries, cherries and an angel's kiss in spring My summer wine is really made from all these things Take off your silver spurs and help me pass the time And I will give to you summer wine Oh summer wine My eyes grew heavy and my lips they could not speak I tried to stand up but I could not find my feet she reassured me with an unfamiliar line And then she gave to me more summer wine Oh summer wine Strawberries, cherries and an angel's kiss in spring My summer wine is really made from all these things Take off your silver spurs and help me pass the time And I will give to you summer wine Oh summer wine When we woke up, the sun was shining in our eyes The silver spurs were gone, my head felt twice its size She took my silver spurs, a dollar and a dime And left us craving for more summer wine Ohhh summer wine


봄철 딸기와 체리와 천사의 키스 나의 summer wine은 정녕 이 모두로부터 만들어집니다 .
난 겨우 몇 사람에게만 들려주었던 노래를 부르며 은빛 마차를 짤랑거리고 마을에 들어섰지,그녀는 내 은빛 마차를 보고 좀 머물다 가라고 했어 그러면 summer wine을 주겠노라면서 말이야 .오 summer wine이여 봄철 딸기와 체리와 천사의 키스  나의 summer wine은 정녕 이 모두로부터 만들어집니다 .

그 은빛 마차를 나와 나랑 같이 시간을 보내요 그럼 summer wine을 드릴게요 오 summer wine 말예요 내 눈은 무거워졌고 입술은 말을 하지 못했어 일어나려고 했지만 발이 어디 붙었는지 보이질 않았지 어슴푸레하게 보이는 그녀는 나를 다시 안심시키고는 summer wine을 더 따라주는 것이었어

오 summer wine을 말이야 내가 깨어났을 때 태양이 눈이 부시더군 내 은빛 마차는 어디론가 가버리고 그녀는 은빛 마차와 1달라 10쎈트를 갖고 사라진 대신 나한테는 summer wine에 대한 갈증만을 남겨놓았지 오 summer wine이여

박인희 / 이필원 - Toi a Moi (썸머 와인) 이 부른 썸머와인 이...



[분류 전체보기] - 다시듣고싶은 노래 에버그린 EverGreen - Susan Jacks

[분류 전체보기] - 로렐라이 언덕 Das Lied der Loreley

[MUSIC-ARCHIVES/국내음악] -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 김광석

[분류 전체보기] - 에버그린 - 크립 리차드 Evergreen Tree - Cliff Richard

[MUSIC-ARCHIVES] - 비틀즈의 렛잇비 Let it be - Beatles

[분류 전체보기] - 다시듣고 싶은 노래 Beatles Yesterday

[MUSIC-ARCHIVES] - 썸머 와인 - 다시듣고 싶은 노래 Summer Wine - The Corrs & Bono

[MUSIC-ARCHIVES] - The River in the Pines 솔밭사이로 강물은 흐르고

[분류 전체보기] - Jamaica Farewell by Harry Belafonte 자마이카여 안녕-자있거라 자마이카

[MUSIC-ARCHIVES] - 다시듣고 싶은 노래 Monika Martin 내 생애의 첫사랑




Comment +0



그린 슬리브스 환상곡  푸른옷소매


그린슬리브즈 (Greensleeves)는 영국의 전통 민속곡이지요. 
16세기 무렵부터 애창되었다고 하지만 정확하게 이곡이 만들어진 시기는 모릅니다.
셰익스피어가 희극 "윈저의 즐거운 아낙네들
"에서 언급하고 있지요.
헨리 8세가 애인이자 이 후에 반려자가 되는 앤 볼린을 위해 만들었다고 합니다. 
그린 슬리브스라고 하는 변덕쟁이 아가씨를 사모하는 실연의 노래로서 가사만을 바꾸어 달리 부르는 노래는 알려진것만도 여러개 있습니다. 
영국의 작곡가 B.윌리엄스가 이 선율로 "환상곡"을 썼다고 한다.
Greensleeves를 푸른 옷소매로 많이들 쓰고 있는데 정확한 뜻은 여왕,또는 여인을 의미하고 있지만 세계적으로 푸른옷소매 그대로의 뜻으로 불려지고 있습니다.

그린 슬리브스 환상곡  푸른옷소매Greensleeves,그린 슬리브스 환상곡 푸른옷소매


그린슬리브스 환상곡(Fantasia on Greensleeves)은 영국을  대표하는 국민주의 작곡가 본 윌리암스(Ralph Vaughan Williams; 1872 ~ 1958)의 작품으로 옛날부터 영국에서 널리
불려진 민요 그린 슬리브스주제를 사용한 관현악을 위한 환상곡입니다
대기만성형의 작곡가로 34세에 작곡가로 데뷰해서 81세에 재혼하여 만년에 4개의 교향곡을 작곡했습니다

그린슬리브스의 선율은 16세기 엘리자베드 시대에 푸른 소매의 옷을 입은 바람둥이 여자가 있었는데, [그린 슬리브스]라는 이름으로 불려지게 되었고, 금광을 찾아 다니던 사람들 그것이 노래로 불려지게 되어  당시엔 무곡 등으로 사용되었다고합니다.
   (따라서 그린슬리브스란 사람의 이름이므로 '푸른옷소매 환상곡'이라고 한다면 안된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본 윌리엄즈는 이 민요를 셰익스피어의 희곡 <윈저의 유쾌한 아낙네>들을 바탕으로 한 전 4막 오페라 <사랑의 존>의 제3막에 이 선율을 사용하였고. 이것을 관현악으로 편곡한
것이 그린슬리브스 환상곡입니다

초연(1934년) 이래 아련한 향수를 느끼게 하는 선율미로 인해 합창 및 독창다양한 연주로 편곡되어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그린 슬리브스 환상곡  푸른옷소매그린 슬리브스 환상곡 푸른옷소매

자세한내용 링크:http://blog.daum.net/shb9111/15512908

위의 동영상에 나오는 그린슬리브스의 가사는 다음과 같다: (많은 가사가 존재)

Alas, my love, you do me wrong
To cast me off discourteously
For I have loved you well and long
Delighting in your company.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wa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Your vows you’ve broken, like my heart
Oh, why did you so enrapture me
Now I remain in a world apart
But my heart remains in captivity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wa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I have been ready at your hand,
To grant whatever you would crave,
I have both wagered life and land,
Your love and good-will for to have.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wa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If you intend thus to disdain,
It does the more enrapture me,
And even so, I still remain
A lover in captivity.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wa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Ah, Greensleeves, now farewell, adieu,
To God I pray to prosper thee,
For I am still thy lover true,
Come once again and love me.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wa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출처] 그린슬리브스 (GreenSleeves)|작성자 우트나피쉬팀







Comment +1

  • 그린 슬리브스 환상곡 푸른옷소매

    그린슬리브즈 (Greensleeves)는 영국의 전통 민속곡이지요.
    16세기 무렵부터 애창되었다고 하지만 정확하게 이곡이 만들어진 시기는 모릅니다.
    셰익스피어가 희극 `윈저의 즐거운 아낙네들`에서 언급하고 있지요.
    헨리 8세가 애인이자 이 후에 반려자가 되는 앤 볼린을 위해 만들었다고 합니다.
    그린 슬리브스라고 하는 변덕쟁이 아가씨를 사모하는 실연의 노래로서 가사만을 바꾸어 달리 부르는 노래


The Voice Of Love / Johnny Nash


 

The Voice Of Love / Johnny Nash

The Voice Of Love / Johnny Nash


The voice of love will call to you  The voice of love will call to you
You can be sure that she's sincere if you hear the voice of love.
When someone looks at you and vows that she'll be true
If you're uncertain  Take her in your arms and
Listen for the voice of love
The voice of love will call to you
The voice of love will call to you You can be sure that she's sincere
if you hear the voice of love. Sweet is her tender sigh
But sighs very often lie though she might thrill you
Don't give up your heart until you'll hear the voice of love.
The voice of love will call to you The voice of love will call to you
You can be sure that she's sincere  if you hear the voice of love




사랑의 목소리가 너에게 외칠거야 사랑의 목소리가 당신에게 외칠거야
네가 사랑의 목소리를 듣는다면 그녀가 진실하다는 것을 확신할수 있어
어느 여인이 당신을 바라 보면서 진실한 여자가 될 거라고 맹세할 때,
만약에 확신이 들지 않는다면, 그녀를 당신의 팔에 안고
사랑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봐.
사랑의 목소리가 너에게 외칠거야 사랑의 목소리가 너에게 외칠거야
네가 사랑의 목소리를 듣는다면 그녀가 진실하다는 것을 확신할수 있어

그녀의 부드러운 한숨은 달콤하지.  하지만, 그녀가 종종 거짓 한숨으로
당신을 전율하게 할 수도 있을거야. 그러나 사랑의 목소리를 들을때 까지
너의 사랑을 포기하지마
사랑의 목소리가 너에게 외칠거야 사랑의 목소리가 너에게 외칠거야
네가 사랑의 목소리를 듣는다면 그녀가 진실하다는 것을 확신할수 있어


Comment +0


Paul Simon & Art Garfunkel - Bridge Over Troubled Water
사이먼 과 가픈켈의 험한세상(강물)다리가 되어..
Simon Garfunkel 사이먼 과 가픈켈

사이먼 과 가픈켈

영화 ‘중경삼림’의 삽입곡으로 유명한 'Sound of Silence', 수 많은 락 밴드에 의해 리메이크된 'Mrs. Robinson', 우리나라 CF에서 가끔등장하기도 하는 곡 'The Boxer'등 올드팝에는 언제나 등장하는 이 노래의 주인공이 바로 Simon & Garfunkel이다. 60,70년대 초반, 최고의 Folk Pop 듀오로서 약간은 호소하는듯하고 애처로운듯한 시적인 가사로 서정적인 노래를 부르는 이들은 특히  미성의 화음으로 전세계에 그들의 팬을 사로잡고있다.

Paul Simon과 Art Garfunkel이 음악 작업을 시작한 것은 50년대 중반이라고한다.
NY High School을 다니던 57년에 Tom & Jerry라는 이름으로 발표한 싱글
이 둘은'Hey Schoolgirl'을 미국 전국순위 49위에 올려놓는 것을 시작으로 함께 음악활동을 한다.
고등학교를 나와서 Garfunkel은 수학을 전공하기 위해 Columbia University로 진학하였고 Simon은 프로페셔널 작곡자로 활동하며 폴 케인 등의 가명으로 솔로 활동을 계속했다.
이들은 63년 그들의 첫 앨범 [Wednesday Morning 3 AM]을 제작하고 거의 실패했다고 한다.그후 첫 앨범에 수록된 'Sound of Silence'가 일렉트릭 기타와 드럼, 베이스로 사운드를 보강하여 다시 발표되자 당시 라디오 방송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게 되어 계속해서  새앨범으로 [Sound of Silence]를 제작배포해서 2주 동안 차트 정상을 차지하는 힛트를 한다.
Simon & Garfunkel이 다음 내놓은 세 개의 앨범 역시 평론가들의 찬사와 대중들의 큰인 호응을 얻게되어 명실공히 빅가수가 된다.
당시 'Parsley, Sage, Rosemary and Thyme'는 차트 4위,
'Bookends'는 7주 동안 1위,
'Bridge Over Troubled Water'는 10주 동안 1위,
영화[졸업(The Graduate)]의 O.S.T 앨범은 9주 동안 1위,
누려 이들을 세계적인 빅스타가 된다.

조금후 [Bridge Over Troubled Water]를 녹음하면서 Simon과 Garfunkel은 틈이 벌어지고 영화 [졸업]의 감독인 Mike Nicols가 그의 다음 작품에 Garfunkel이 출연을 제의해서 배우 활동을 원하는 Garfunkel과 음악을 우선하던 Simon 이 문제가 생긴다.

결국 1972년 결별하고 Simon & Garfunkel은 해체된다.
그 후 Paul Simon은 솔로 활동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었고 Art Garfunkel 역시 Simon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주목할 만한 활동을 계속하였다.

Simon & Garfunkel은 80년에 다시 함께 활동을 시작했는데 81년의 센트럴 파크 콘서트에는 무려 50만의 팬들이 모여 그들의 변함없는 인기를 과시하기도 했다.

재결합 앨범인 [Think Too Much]를 내놓은 후 이들은 또 다시 결별하게된다.
이 둘은 72년과 81년의 해체 이후에도 종종 활동은 같이했고 93년에 마지막으로 함께 순회공연을 하게된다.







Comment +0


다시듣고 싶은 음악    솔밭사이로 강물은 흐르고

새들이 노래하기 시작하면 메리는 이른 봄 피어나는 장미보다 더 매혹적인 소녀랍니다.
즐겁고 행복한 생각에 상쾌하고 좋은 아침 솔숲 사이의 강에 사는 소년이  그녀의 연인이기 때문이죠,아름다운 노래와 슬픈 노래는 어쩐지 비슷하게 느껴집니다.
올드팝으로서 언제나 즐겨찾는 이노래는 슬픈연인의 노래로 불려지곤 하지요.

The River in the Pines



The River in the Pines - Joan Baez      솔밭사이로 강물이 흐르고


Oh, Mary was a maiden
When the birds began to sing She was sweeter than the blooming rose So early in the spring Her thoughts were gay and happy And the morning gay and fine For her lover was a river boy From the river in the pines

새들이 노래하기 시작하면 메리는 이른 봄 피어나는 장미보다 더 매혹적인 소녀랍니다 즐겁고 행복한 생각에 상쾌하고 좋은 아침 솔숲 사이의 강에 사는 소년이 그녀의 연인이기 때문이죠

Now Charlie, he got married To his Mary in thespring When the trees were budding early And the birds began to sing But early in the autumn When the fruit is in the wine I'll return to you, my darling From the river in the pines
지금 그 소년 찰리는 소나무들이 막 싹트고 새들이 노래하는 봄에 메리랑 결혼을 하고 초가을이 되자 술익을때쯤 솔숲 사이의 강에서 돌아오겠노라며 떠나갔죠

'Twas early in the morning In Wisconsin dreary clime When he ruled the fatal rapid For that last and fatal time They found his body lying On the Rocky shore below Where the silent water ripples And the whispering cedars blow
황량한 기후의 위스콘신의 이른 아침이었어요 그가 마지막 순간까지 결정적인 물살에 휩쓸려 빠져나오려한 시각이.. 고요한 물결이 일렁이고 속삭이는 삼나무가 울창한 곳 아래의 암석 해안에서 그가 숨진걸 발견했어요
Now every raft or lumber That's come down, the chip away There's a lonely grave that's visited by drivers on their way They plant the wild flowers upon it In the morning fair and fine 'Tis the grave of two young lovers From the river in the pines

현재는 뗏목이나 기타 다른 잡동사니들이 내려와서 작은 조각들로 사라지죠 거기엔 길가던 운전자들이 방문해서 야생화를 심은 외로운 무덤이 있어요 아침마다 꽤 괜찮게 보이는군요 이게 솔숲 사이 강가에서 살던 두 연인들을 기리기 위한 무덤이죠우리나

라에서는 <솔밭 사이로 강물은 흐르고> 라는 제목으로 소개되기도 한 곡입니다. 존_바에즈 의 대표곡중 하나인 River in the pines 입니다.

젊은 시절 지성과 미모와 하늘이 내린 

목소리를 지니고 높은 인기를 얻었던 존 바에즈
명문 보스턴 대학 출신의 지성적인 가수이자 70년대 저항운동의 기수였던 밥딜런과 함께 포크 가수로 유명한 조운 샨도스 바에즈(Joan Chandos Baez)는 1941년 1월 9일 미국 뉴욕의 스태이튼 아일랜드(Staten Island)에서 멕시코 출신 물리학자인 아버지 알베르트 바에즈(Albert Baez)와 스코틀랜트 출신의 어머니 존 브릿지 바에즈(Joan Bridge Baez)의 세 딸 중 둘째 딸로 태어났습니다.

어머니는 희곡 작가이자 교사였고, 아버지는 물리학자이자 유네스코(UNESCO)의 콘설턴트 일도 맡아 미국은 물론 전세계 각지를 여행하며 연구하는 일을 해야했기 때문에 어린 존 바에즈는 부모와 떨어져 지내는 일이 많았습니다.

바에즈는 아버지가 멕시코계라는 이유와 그녀의 갈색 피부로 인해 인종차별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어린 시절을 보내야 했고, 그녀의 아버지는 핵물리학자로 여러 방위산업체에서 스카웃 제의를 받는 유능한 인재였지만 핵무기에 반대했기 때문에 이런 제의를 거절했다고 합니다. 바에즈가 반전평화운동가이자 인종차별에 반대하는 활동을 하게 된 데에는 이런 아버지의 영향과 어릴 때 환경의 영향이 컸다고 할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어도 아름답고 맑은 미소를 간직한 바에즈.
바에즈는 자신을 필요로 하는 곳이라면 그 어떤 위험도 무릅썼습니다. 베트남의 하노이, 북아일랜드, 튀니지, 아르헨티나, 레바논에서 노래했고, 억울하게 구금당한 사람의 사면을 위해서 노래했습니다. 그녀는 모스크바에서 반체제 인사였던 안드레이 사하로프 박사를 위해 노래했고, 캄보디아를 위해 노래했습니다.

레이건 집권후 더 한층 강화된 미국의 보수주의 물결 속에서도 1981년 라틴 아메리카에서 5주간의 콘서트와 인권 실태조사 여행을 강행했습니다. 여행 도중 그녀는 경찰의 엄중한 감시를 받았고, 심지어 생명의 위협까지 받았지만 이 모든 일을 끝까지 해냈습니다. 또한 그녀는 핵무기 제조 및 사용 중지 시위에 참여하기도 했습니다.

1983년 유럽을 순회공연했고, 프랑스 파리의 콩코르드 광장에서 파리의 비폭력주의에 바치는 무료 콘서트를 개최해 12만 명의 군중 속에서 노래해 프랑스 최고의 명예인 레종 도뇌르 훈장을 받았습니다. 그녀의 이런 활동들은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멈춘 적이 없었습니다. 존 바에즈는 한때 1년공연의 개런티로 10만불을 제시한 프로모터의 제안을 받은 적이 있는데, 그 제안을 일언지하에 거절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고 합니다.

"포크음악은 의식에 관여하는 음악이다. 누구든 그것으로 돈을 벌려고 한다면 나는 그것을 포크음악이라고 말할 수 없다."

음악이 있는곳 유튜브




실시간 음악은 공개된 유튜브
https://www.youtube.com/watch?v=JepRJ-qSGM8 에서 들을수 있습니다.
소스도 제공합니다.



Comment +0



가수 김광석 - 일어나
원본:http://kr.blog.yahoo.com/mantova46
지나간 세월속에 잊혀저 가는 노래가 하나 둘 이 아니지만 개인적으로 나는 김현식의 내사랑 내곁에와 지금 여기 말하는 김광석의 일어나 인데 묘하게도 두분다 생을 일찍 마감한 가수이다.

그래서 그를 기억한다면 언제나 젊은 김광석만이 영원히 떠 오를수밖에 없다.

그 김광석은 자기가 하고 싶은 노래에 집착하지 않고 숨겨져 있는 명곡들을 발굴해 이를 대중에게 전달해주는 진정한 가객이었다.
그가 잊혀저 가는것이 안타까웠는데 과연 그를 다시 살리고자 하는 분들이 많다.
다행스럽게도 유튜브에 스크립트가 공개되어 있어서 노랠듣는다..

---------------------------------------------------------- ----------------------
유튜브링크
https://www.youtube.com/watch?v=vkG9i6LZbfw&feature=player_embedded


가수 김광석을 추억하는 사람들은모이고 있다,온라인에서도 오프에서도.
이제 그가 세상을 떠난 지 수십년이 아니 수백년이 된다해도,
생전에 그가 공연하고 머물었던 서울의 대학로 학전블루 마당에는 그의노래비가 그를 말해줄것이다.

김민기(김광석추모사업회장), 안규철(한국예술종합학교 미술원장) 등 많은 이들이 노력한 결과이다.
대학로를 오가는 음악팬들이 붉은 장미와 소주 한 잔으로 김광석의 영혼을 위로할 수 있는 작은 공간이 탄생한 것은 자랑스럽고도 고인을 위한 음악적인 낭만이기 까지 하다.


언제나 스치는 인생이 누굴 몯알아본들 대수냐마는 음악으로 인연맺는 인생이
그리 흔한하지는 않을터..

그리워하는 후학들을 남기고 님은 가고없지만,작은 학전 무대에 어우러지면서 김광석의 노래를 부르고 추억을 이야기하는한 그는 언제나 내곁에 있으리라.

사랑했지만,광야에서,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등 그의 노래에 얽힌 사연들은 소설처럼 다가오고 또 썰물처럼 떠난다.

이등병의 편지 를 부르던 생전 김광석의 영상은 언제나 나를슬프게한다.
눈시울을 적시는 깨운함 또한 그는 잊지 않고 남긴다.


그를 추모하는 행사를 누군가가 하고들 있다지만 나는 그리 호사스런 자리에 갈순
없지만,언제나 서정이 봇물처럼 넘처 흐르는 그의 노래와 노랫말은 나의 청춘을 그리워 하게한다.


노래:일어나/김광석

곡이나 가사가 정말 좋습니다.

가사집 http://gasazip.com/6387 



Comment +0



세계의민요 스티븐 포스터곡 Oh, Susanna 

포스트는 가난했지만 작곡에 대한 열정으로 1847년 피츠버그에서 청년 클럽을 위해 작곡하던중 아내를 위한 금발의 제니가 1848년에 출판되어 당시100달러를 번것을 계기로하여 포스터는 작곡 작가가 될 것을 결심하게 되었다고 한다.

Oh Susana 는 미국인이 많이부르고 있으며 우리에게도 잘알려진 노래이다.
밴조를 메고 앨라배마에서 루이지애나의 애인을 만나러 간다는 내용의,아메리칸적인 정서가 깃든 2박자의 명쾌한 노래로, 캘리포니아에서 금광이 발견된 1849년경 서부로 몰려든 청년들에 의해 불리기 시작, 곧 미국 전역에 보급되었다. 지금도 많이 불리고 있다.

Oh, Susanna 오수재너Oh, Susanna 오수재너


Oh, Susanna

I come from Alabama  With my banjo on my knee I'm going to Louisiana,
My true love for to see It rained all night The day I left The weather it was dry The sun so hot, I froze to death Susanna, don't you cry
Oh, Susanna,Oh don't you cry for me For I come from Alabama
With my banjo on my knee I had a dream the other night When everything was still I thought I saw Susanna A-coming down the hill 

The buckwheat cake Was in her mouth The tear was In her eye
Says I, I'm coming from the south Susanna, don't you cry

Oh, Susanna,
Oh don't you cry for me For I come from Alabama With my banjo on my knee



오,수재너

내가 앨러배머에서 왔다~아  내 밴조를 무릅에 달고 나는 루이지나에 갑니다.
내 진실한 사랑을 만나기 위해서 떠나는날 밤새 비가 왔으며, 가뭄 날씨는  계속 되고 태양은 너무도 뜨겁지만...

오 수재너, 울지 말아요 오, 수재너 나 때문에 울지 말아요 이제는 내가 밴조를 무릎 위에 매달고 앨러배머에서 왔으니까..

내가 지난 조용한 밤에 꿈을 꿨어요  나는 수재너가 언덕을 따라 내려오고 있는 것을 환상했어요

메밀가루 케이크는 그녀의 입 에 물고서  그녀의 눈에는 눈물이 그렁그렁하고, 
나는 말합니다,내가 지금 남부에서 가고 있으니까 수재너, 울지 마라

오, 수재너 나 때문에 울지 말아요 왜냐하면 내가 밴조를 무릎 위에 달고
앨러배머에서 왔으니까요


미국민요 스티븐포스터의 금발의제니






Comment +0



금발의 제니( Jeannie With the Light Brown Hair)


포스터(Stephen Collins Foster)
  

금발의 제니는( Jeannie With the Light Brown Hair )스티븐 포스터의 대표작중에서 아내 제니 맥더웰을 위한 노래라고 합니다.
포스터의 이 노랠보면 그가 아내를 절실히 사랑하는 마음으로 노랠작곡했다는 것을 볼 수 있고 이런 감정으로 그는 미국의 거의모든 민요를 작곡했을정도로 많은 노랠남겼다.
풍부한 서정성과 사랑으로 만든 음악이기 때문에 듣는사람이 감동받을 수 있다고 생각된다.

포스터의(Stephen Collins Foster) 많은 노래중에서 미국민요
'Jeanie With The Light Brown Hair'(금발의 제니)를 골라봤습니다.포스터의 '올드 블랙
조' ,'스와니 강', '오, 수재너' 등 수많은 그의 작품중에서도 가장 그의사랑을 잘 나타낸 곡이 바로 이 '금발의 제니' 라고 생각합니다. 
포스터는 미국 북동부 펜실베니아의 로렌스빌에서 태어났으며 그는 어릴때부터 음악에 재능을 보였고 15세의 나이에 대학에 입학했다 1주일만에 중퇴하고 혼자서 베토벤 음악을 모델로 공부했다고 하지요.

그때부터 그는 클래식칼한 가곡을 작곡하기 시작했으며 20대 초반에  그는 아내를 위한 곡을 썼는데 그'오, 수재너'가 당시로서는 거금인 100달러에 팔린 것에 고무되어 전문적으로 가곡작가가 되었다고한다.

당시 그의곡이 미국전역에서 힜트하고 가극,쇼,악단까지 등장하지 않는곳이 없을만큼 힛트했다고한다.
당연히 그의 이름은 미국 전역에 우명해젔다.

그러나 곧 남북전쟁이 터지고 그의 서정적인 작품이 관심밖으로 밀리고 그 여파로 가정생활의 파탄도 겹쳐 혼자서 뉴욕으로 떠나 37세의 젊은 나이로 빈곤과 괴로움 속에서 생을 마감했답니다.

포스터는 미국에서는 '미국의 슈베르트'로 불리어집니다.
'가곡의 왕' 슈베르트와 포스터는 닮은 점이 아주 많기 때문입니다.
두 사람 모두 노래를 위해 평생을 바쳤다는 것,그들의 노래가 더할 나위 없이 풍부한 서정성 선율로 이어진다는 것,
가난 때문에 30대에 요절했다는 부분,

가장 널리 공감하는 것은 그들의 음악에서 처럼 마음이 너무나 깨끗하고 맑았다는데 있답니다.

유작은 포스터가 남긴 가곡은 284곡이고
슈베르트는 600여 곡을 남겼지요.

물론 슈베르트는 풍요로운 유럽에서 활동했고 포스터는 험난한 아메리카에서 음악을 했던 것을 감안한다면 포스터가 남긴 유작에 비중이 더가는군요.

히한하게도 슈베르트는 1828년 운명하고 포스터는 1826년에 탄생했다니까 가곡으로 음악연표가 두사람이 이어진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포스터의 노래를 들어보면 미국인의 감정을 미국적인 인물을 통해서 토속적으로 표현하는 노래라고 하지만 그것은 모든인간의 마음이 그러학 때문에 감동받지 않나 합니다.

금발의 제니

Jeanie with the light brown hair
I dream of Jeanie with the light brown hair,
Borne, like a vapor, on the summer air;
I see her tripping where the bright streams play,
Happy as the daisies that dance on her way.
Many were the wild notes her merry voice would pour,
Many were the blithe birds that warbled them o'er:
Oh! I dream of Jeanie with the light brown hair,
Floating, like a vapor, on the soft summer air.

한송이 들국화 같은 제-니
바람에 금발 나부끼면서
오늘도 예쁜 미소를 보내며
굽이치는 강 언덕 달려오네
구슬같은 제니의 노래소리에
작은 새도 가지에서노래해

오~~
한송이 들국화 같은 제니
금발머리 나부끼며 웃음짓네

I long for Jeanie with the daydawn smile,
Radiant in gladness, warm with winning guile;
I hear her melodies, like joys gone by,
Sighing round my heart o'er the fond hopes that die:
Sighing like the night wind and sobbing like the rain,
Wailing for the lost one that comes not again
Oh! I long for Jeanie, and my heart bows low,
Never more to find her where the bright waters flow.


희망에 불타오르는 제-니
곱고도 맑은 그 노랫 소리
어찌 멀리 사라져 갔나
찬바람 같은 탄식 한숨도
끝없이 애처로운 눈물의 노래
불러봐도 소식없는 임이여

오~~
사랑스러운 제니여
그대 외로운 강가에 앉아서 운다오.

대표작:
오! 수잔나 Oh, Susanna (1848) 시골 경마 Camptown Races (1850)
스와니 강 Old Folks at Home (Swanee River)(1851)
켄터키 옛집 My Old Kentucky Home (1853) 금발의 제니 Jeannie With the Light Brown Hair (1854) 올드 블랙 조 Old Black Joe (1860)
꿈길에서 Beautiful Dreamer (1862)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