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에세이


동백섬 나들이

동양의 나폴리 해운대는 이름만큼 아름답지만 실제로 그모습을 제대로 느끼기엔 시간이 많이 걸린다.
시간이 없는분들이 것모습이라도 볼려면 동백섬으로 가면 좋은경치를 볼수 있습니다.
동백섬은 정상에 해운정이 있고 거기엔 고운 최치원선생의 유적이 있지요.
선생의 약전과 해운정을 보여드립니다.



아름다운 달맞이고개와 해운대 미포


동백섬 입구에서 광안리를 보면서 들어서면 한국의 이름있는 건축회사들이 앞다투어 건축한  작품들이 뽐내는것을 볼수 있다.



바닷가 쪽으로 오륙도를 보면서 걸으면 짧지만 누리마루까지 산책코스가 좋습니다.


산책을 끝내고 누리마루가 나타납니다.

누리마루에서 동백섬 전망대를 처다보면 가히 목가적입니다.


이제 저기보이는 등대옆 전망대로 가봅니다.
전망대에서 누리마루쪽으로 보면 사진보다 더 아름다운 광안대교와 광안리가 보입니다.


누리마루 안을 한번 볼가요.
APEC정상회의장


한국대표석


유명정상들이 담소하는 테라스



다시 밖으로 나와서 달맞이 고개와 미포 선착장을 봅니다.
저기서 유람선을 탈수 있습니다.오륙도까지 볼수 있습니다.



가을해변은 정취가 좋습니다.
여름보다, 겨울보다, 봄보다, 가을해변은 낭만적입니다.걸어보시면 압니다.


다시돌아 나오는데 솔숲 넘으로 보이는 녹색 바다와 시멘트 구조물은 예술적이 군요.


오늘은 대충 이렇게 해운대와 동백섬을 자랑하고 다음에 또 깊이있게 소개 드릴것입니다.


Comment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