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에세이

 

태풍 전야 산소에서 만난 방아깨비


무성한 산소에서 한숨돌리며 쉬는데 벗어논 타올에 으젓이 폼잡고 있는 방아깨비를 놀라지 않게 조심해서 찍었다.

내일 모레에는 큰 바람이 분다고 한다.
초대형 태풍 볼라벤이 부상한다고 하는데..
요놈은 아는지 모르는지..


방아깨비(Acrida cinerea)는 메뚜기과에 속하는 곤충이다.
몸길이는 수컷이 4~5cm, 암컷이 7~8cm로, 수컷은 암컷에 비해 작고 말랐다. 한국에 서식하는 메뚜기들 중 가장 크다. 뒷다리가 매우 길어 손으로 잡으면 디딜방아처럼 위아래로 끄덕거려 이런 이름이 붙었다. 수컷은 딱다기와 오인하기도 하는데, 날아갈 때 소리가 둘 다 "딱딱"소리가 나기 때문이다. 섬서구메뚜기와 오인하기도 하나, 방아깨비는 섬서구메뚜기에 비해 몸이 길쭉하고 뒷다리가 더 길다.



방아깨비


방아깨비


방아깨비태풍 전야 산소에서 만난 방아깨비




산소여름 산소


[재미-미스테리-불가사의] - 이야기 보따리 어머니의 염력




'여행-관광-지역소개 >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강공원 단풍놀이  (2) 2012.10.23
명품가을-사진모음  (0) 2012.10.19
괴물바위  (0) 2012.10.16
무궁화꽃 종류 215종 중에서(2)  (0) 2012.10.03
도심 야경  (0) 2012.09.20
방아깨비  (0) 2012.08.25
여름산하의 들꽃사진-개망초  (1) 2012.06.30
방파제 실족-탈출  (0) 2012.06.04
아름다운 러시아 범선 -나제즈다호(NADEZHDA)  (0) 2012.06.04
아침을 기다리는 사람들  (3) 2012.05.14
아버지와 아들  (0) 2012.05.01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