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배려하는 표지 - 작은배려

category 잡설/사람사는이야기 2010.02.22 11:15


맘에드는 이정표
나는 어제 천성산 등산을 했습니다.
이 산을 오르는것은 처음이며 오직 지도에 의존해서 부산을 출발해서 산행 출발지로 잡은 양산의 한 대학을 기점으로 현장엘 도착 했습니다.

대학 캠퍼스가 그리 크지는 않았지만 처음 찾은 사람으로서는 어디가 어딘지 낮설고 우왕좌왕 할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나 조금후에 나는 반가운 이정표를 만났으며 나 자신에게 질문 했답니다.
여기가 대학교의 구내인가 하고요..

무슨 강의실이나 연구실 도서관등 학생과 학교의 필요에 의한 이정표와 함께 똑같은 레벨로 표시된 외부인을 위한 등산 안내 표지를 보고 한 대학이 외부인이나 종교인을 위해서 배려하고 있는 모습을 고맙게 생각하며 이 글을 씁니다.

그 이정표 때문에 내가 가지고간 지도와 비교하며 천성산 첫산행인 나를 이곳을 출발하는 시작부터 당황하지 않고 순조롭게 산행길을 접어 들수 있게 해줬었답니다.
이 대학의 관계자분에게 감사 드립니다 .

아래의 사진을 보면 대성암,조계암,안적암,가사암,등산로는 대학과는 전혀 관계없을수 있는 이정표일것입니다.
이 표식이 나에게 길을 바로 찾을수 있는 키가 되었답니다.

고마운이정표어느대학 구내에 설치된 외부인을 위한 이정표






'잡설 > 사람사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북한이라는 단어  (0) 2012.01.07
세금추징  (0) 2011.09.08
원두와 커피의 종류  (3) 2011.08.30
슈퍼문-Supermoon  (0) 2011.03.13
말없이 처다보는 선한 눈동자를 보셨나요..  (0) 2010.12.30
배려하는 표지 - 작은배려  (0) 2010.02.22
영화관람기-아바타  (0) 2010.02.17
도심에서 지는 태양  (0) 2010.02.11
기분좋은 새 등산화  (0) 2010.01.28
로딩속도와 대문 그림  (0) 2010.01.22
티스토리 스킨만지다가 황당사건...  (4) 2010.01.09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에세이
블로그 이미지 Dramatique 님의 블로그
VISITOR 오늘69 / 전체4,474,433